www.Salrim.net - 천안살림교회 ";} // echo 내의 html 태그 부분은 마음에 맞게 수정하세요. } mysql_close(); } ?>

 


+ 교회소개
+
예배시간
+
찾아오시는길
 


+
설교
+
논단
+
성서연구
+
살림소식
 


+
자유마당
+ 놀이마당
+
토론마당
 


+
영상(음악)
+
사진
+
자료
 


+
즐겨찾기

   


우리 손을 잡아요 - 요한복음 17:20~23[Feliciana 목사 / 음성]
 살림교회  | 분류 :   | 2018·03·18 14:22 | HIT : 127 |
2018년 3월 18일(일) 오전 11:00 천안살림교회
제목: 우리 손을 잡아요
본문: 요한복음 17:20~23
펠리시아나(Feliciana Polvos-Tenchavez) 목사 / 필리핀그리스도연합교회 서비사야스 교구 총무
통역: 이진경 교우



Title:  “LET ME HOLD YOUR HAND”
Text:  John 17:20-21, Phil. 1:3-5

Good morning brothers and sisters in Christ! It is an honor for me, to be part of this special worship service as part of our continuing effort and prayer for fruitful partnership as a church. And I’m so thankful to our partnership and the presence of our active PROK co-mission worker Rev. Tae Hwa Barng in the Philippines.
As I was thinking of what would be our reflection today, I thought of a metaphor to describe our relationship together as partners in mission. Thinking of many metaphors, I ended up looking at my hands. As I was looking on my hands, even it was injured a month ago due to vehicular accident, I was reminded of the symbols of unity and partnership.
Let me share to you a very interesting poem by an unknown author entitled
“IT DEPENDS WHOSE IT’S IN”

A basketball in my hands is worth about $19
A basketball in Michael Jordan’s hands is
       worth about $33 million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A tennis racket is useless in my hands
A tennis racket in Sharapova’s hands
       is a title for Championship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A rod in my hands will keep away a wild animal
A rod in Moses’ hands will part the mighty sea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A sling shot in my hands is a kid’s toy
A sling shot in David’s hand is a mighty weapon.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Two fish and 5 loaves of bread in my hands
is a couple of fish sandwiches.
But Two fish and 5 loaves of bread in God’s
hands will feed thousands of people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Nails in my hands might produce a house
Nails in Jesus Christ’s hands
Will produce salvation for the entire world.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As you see now,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So put your concerns, your worries, your fears,
your hopes, your dreams, your families and
your relationships in God’s hands because
It depends whose hands it’s in.
(Author Unknown)

        Hands…hands… hands, these two hands of ours are very powerful.
How do we use our hands? We all know that we can use our hands in so many ways. We need hands in doing our different works at home, in our workplace and in our church. We could not even imagine to lose our hands, because we depend so much on it.  Moreover we can identify many powerful usage of our hands. For example:
We use our hands as :
1.        It is a sign of gratitude
2.        It is a sign of appreciation
3.        It is a sign of greetings
4.        It is a language
Not only that! Hands are also signs of power or authority:
1.   To lay the hands upon. When a pastor lays a hand, it means a blessing, symbolical in the act of healing, imposition of responsibility or blessings.
2. Lifting up the hand. A newly elected official must take an oath as a sign of commitment to serve.
3. To put the hands to the mouth. When we want to shut up or to signal our kids to be quiet, we use our hand as sign of silence.
4. We use it to make a living.
5. We use it when we pray, when we give, when we comfort, when heal, when we care.
6. We use to express our unity and solidarity.
        We cannot also deny, that many of us use our hands in bad intentions, chaos, greediness, and many other things that harm other people, and creates wall and barrier and I think those defeat the purpose of having these two hands.
        When we try to picture out the word “UNITY and PARTNERSHIP”, it is always like this. We use the image of hands to connect each other.
        Our text in the gospel of John 17:20-23, summarizes our intention and purpose getting involved in partnership. During Jesus ministry, he did not only take time to work, to heal to teach, to feed, to have fellowship with his disciples and followers but also it took time to pause, taking time to pray. We may wonder what would be Jesus prayer after all. Well, I guess our text in John 17 tells us a part of it, and yet the most significant. It tells us what Jesus’ ultimate prayer is to unite everybody. This is the heart of his prayer. Here Jesus shares one of the most overlooked Christian value and characteristic, the spirit of unity. The desire to love, to support, to encourage, and acceptance no matter who and what we are, the desire to be in solidarity with others. Unity not in the sense we should be a like, but we treat each other with respect and love.
        Now, if this is the heart of Jesus’ prayer, what then the church must do?

        The word Unity has become over used by some people who profess to follow Christ. How can the church ever be the answer to Christ’s prayer?
        There were many efforts and attempts to response to Christ’s prayer. Some will suggest unity through institutions, through church leaders. Some suggest unity through dialogue and declarations.  Sit down with Christians and come to doctrinal agreements on as many things as we can.  Or perhaps we should pursue unity through ecumenical services where we put “give and take” into action in our worship.  That can be an expression of unity. Unity is about holding to something common to us/ not just our differences BUT that is our LOVE for Christ. The Love for Christ but binds us together in unity that bear fruits, fruit of action using our hands.
Mother Theresa once said,
“God has no hands but our hands to do his works today
God has no feet but our feet to lead others in his way
God has no voice but our voice to tell others how he died.”
St. Teresa of Avila
IF OUR HANDS CAN BE THE MEANS OF UNITY AND PATNERSHIP, HOW DO WE SEE OUR HANDS?
        When we look at our hands? What do we see?
FIRST, we must see the hands that serve
I-        The word Bear and SERVICE
Through God, our hands can serve according to what it means for us to do so base in our conviction and faith commitment. The works and services of Jesus Christ that leads to His sacrifices and even ended up into a crucifixion must be a model to all who wants to follow Him. A service that is not coated with “IF”, that is conditional… perhaps sometimes we say; I will help and serve you if you help me, I will help you if I get something from you… a  service rendered that expects something in return.   My dear brethren, our great God challenge us to serve willingly that is base on His unfathomed love and grace.
The imagery of a hand has deep meaning to us Christians, it means service. Serving God through serving others.

“Everybody can be great. Because anybody can serve. You don't have to have a college degree to serve. You don't have to make your subject and your verb agree to serve.... You don't have to know the second theory of thermodynamics in physics to serve.
You only need a heart full of grace. A soul generated by love.”
Martin Luther King, Jr.

I believe that Jesus has a great purpose intention of calling for unity of all people. Why unity? I guess this implies a greater work to be done. When many of his follower come to be united and do his mission, there could be a collective effort, for making the impossible possible, for making difficult into easy one and for making God’s kingdom a reality here on earth. It is the hands that serve….

SECOND, we must see our hands that protect.
II-PROTECTION and HEALING
Through God, our hands can protect and heal. To protect is one of God’s call to his followers.  Throughout the Bible, God did call his people to protect and uphold each other’s lives, not just for humanity but even for the creation.  We can observe locally, nationally and globally the people’s struggles for rights and dignity. Human rights violation is a big issue in the Philippines for the presence of political and extra judicial killings, war on drugs initiated by the administration which is thousands of victims that leads the increase of orphans and widows. The voice of the church as the voice of God should be manifested not to remain silent and pious. Our faith must put into action that is to protect and uplift lives of the downtrodden and the masses.

We must see our hands that heal. Healing is one of the works of Jesus in His ministry. He heals physical infirmities and even broken relationships. God too calls his people to be healers to humankind and even to the rest of creation. Our hands must not be the reason to destroy others but instead for healing that mends pains and struggles. We cultivate relationships characterized by genuine affection, comfort, respect, honesty and trust and even increase our level of involvement in and outside the church.
THIRD, We must see our hands as
III-        A Hand that promotes UNITY and PEACE
        The gospel narrates to us the context of the story where Jesus prayed before his arrest. This must be the final moment that he can be with his disciples and before leaving them, he wanted to make sure that, even without him, his disciples could still continue the mission he has started through unity, helping each other and be with in another, be in solidarity with others as they may face many uncertainties along the way. The troubles and chaos around us is not something new hence people tend to neglect and bypass to avoid risk. But Jesus absorbs all uncertainties and takes all form of risks and even put Him to death to obtain peace and unity. He never gave up until His death and resurrected for giving us hope and courage to take up and bear God’s mission.

        Brothers and sisters in Christ, Jesus’ call for unity is part of the mission that the church must take and uphold. Then, we must make efforts for this cause. We have our hands to do so. We must see our hands that create unity, build the bridge. And not the hands that creates wall and barrier.

Conclusion
“As you grow older, you will discover that you have two hands;
one for helping yourself, the other for helping others”.
Audrey Hepburn
        My dear brothers and sisters, God’s hand and our hands are connected. God use the hand to create the masterpiece in us. God gave us hands not to be served but to serve. God gave us hands to protect and not to hurt others or to harm others. God gave us hands to heal and blessed others. God gave us hand, so that we can lend one hand for our self and the other hand to help others. God gave us the hand to promote unity and solidarity. A hand that made unity possible. A hand that breaks down the barrier. The hands that serve without hesitation and limitation,. The hands that blessed and inspires. So, let God hold our hands and let us hold our hands for unity and partnership in God’s mission….. To God be the glory! Amen.


제목:                “우리 손을 잡아요”
말씀:               요한복음17:20-21, 빌립보서1:3-5
형제 자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오늘 이 특별한 예배에 함께 할 수 있어서 큰 영광입니다. 이 예배는 교회가 서로 협력하여 결실을 맺고자 하는 우리의 지속적인 노력과 기도의 일환입니다. 특히 저는 우리의 협력관계와 필리핀에서 적극적인 선교활동을 하고 계신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의 방태화 목사님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오늘 무슨 이야기를 나눌까 생각하던 중 협력관계를 맺고 있는 우리의 관계를 설명하는 비유를 사용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여러 가지 비유를 떠올리던 중 저는 제 손을 보게 되었습니다. 제 손을 보면서, 한달 전에 있었던 교통사고 때문에 상처가 나 있는 손이긴 하지만요, 저는 하나됨과 협력의 상징을 떠올렸습니다.
여러분께 아주 흥미로운 작자미상의 시를 하나 소개하겠습니다. 제목은 “누구에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입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농구공은 2만원의 가치가 있지만
마이클 조던의 손에 있는 농구공은
350억원의 가치가 있습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테니스라켓은 쓸모 없는 것이지만
사라포바의 손에 있는 테니스라켓은
챔피언십을 따냅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지팡이는 야생동물을 쫓는데 쓰지만
모세의 손에 있는 지팡이는 거대한 바다를 가릅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돌팔매는 장난감이지만
다윗의 손에 있는 돌팔매는 위대한 무기입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물고기 두 마리와 빵 다섯 조각으로는
샌드위치 두 개를 만들 수 있지만
하느님의 손에 있는 물고기 두 마리와 빵 다섯 조각으로는
수천 명이 나누어 먹을 수 있습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내 손에 있는 못으로는 집을 만들 수 있지만
예수 그리스도의 손에 있는 못으로는
전 세계를 구할 수 있습니다.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지요


이렇게 누구의 손의 있는가에 따라 다릅니다
그러니 당신의 걱정과, 근심, 두려움,
희망, 꿈, 그리고 가족과
모든 관계를 주님의 손에 맡기세요
누구의 손에 있는가에 따라 다르니까요
(작자 미상)

             손…손…손…, 우리의 두 손은 아주 강력합니다.
우리는 손을 어떻게 사용할까요? 손을 아주 다양한 방법으로 쓸 수 있다는 것을 누구나 다 알고 있습니다. 집에서, 일터에서, 교회에서 여러 가지 일을 할 때 손이 필요합니다. 손이 없는 걸 상상도 못합니다. 손에 그만큼 많이 의존하기 때문이지요. 또 우리 손은 여러 가지 강력한 용도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우리 손은 다음과 같은 용도로 사용합니다 :
1.      고마움의 표시
2.      공감의 표시
3.      반가움의 표시
4.      언어
이게 다가 아닙니다. 손은 권위를 상징하기도 합니다:
1.   손을 내려놓는 행동. 목사가 손을 내려 놓는 것은 축복을 의미합니다. 치유, 책임이나 축복의 부여를 의미합니다.
2. 손을 들어 올리는 행동. 새로 선출된 관료는 봉사하겠다는 약속으로 손을 들어 선서합니다.
3. 손을 입에 갖다 대는 행동. 말을 하고 싶지 않거나 아이들을 조용해 시킬 때 손을 침묵의 표시로 사용합니다.
4. 생계를 위해서 손을 사용합니다.
5. 기도하고, 베풀고, 위로하고, 치유하고, 돌볼 때 손을 사용합니다.
6. 하나됨과 연대를 표현하기 위해서 손을 사용합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나쁜 의도로 손을 사용한다는 사실도 부인할 수 없습니다. 혼란이나, 탐욕, 다른 사람들 해치는 일에 손을 사용하고, 벽이나 장벽을 만드는데도 사용합니다. 그러나 이것은 우리 손의 목적에 반하는 것입니다.
              “하나됨과 협력” 이라는 단어를 머릿속에 그려보면 서로 손을 맞잡고 있는 그림이 떠 오릅니다.
             요한복음 17장 20절 ~23절의 내용은 협력에 참여하는 의도와 목적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예수님의 사역기간 동안, 예수님께서는 당신의 일을 하시고, 치유하고, 교육하고, 먹을 것을 나누시고, 제자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데 시간을 보냈지만 멈추어 쉬고, 기도를 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그럼 예수님의 기도의 어떤 내용이었는지 궁금해지지요? 저는 요한복음 17장이 이 기도를 일부나마, 그렇지만 아주 중요하게 나타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여기서는 예수님의 기도가 궁극적으로 모든 사람이 하나됨을 바라는 것이었음을 말해줍니다. 이것이 예수님의 기도의 핵심입니다. 여기서 예수님께서는 가장 간과되어 있는 기독교인들의 가치이자 특성, 즉 하나됨의 정신을 설파합니다. 사랑과 지지, 격려에 대한 소망. 누구 인지 어떤 사람인지 개의치 않고 받아들이는 마음, 다른 이들과 연대하려는 소망 말입니다. 여기서 하나됨은 우리가 모두 같아야 한다는 것이 아닙니다. 그것은 존중과 사랑으로 서로를 대해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이제 우리는 예수님 기도의 핵심이 무엇인지 알았습니다. 그렇다면 교회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하나됨이라는 단어는 그리스도의 추종자임을 고백하는 사람들이 많이 사용해왔습니다. 교회는 그리스도의 기도에 어떻게 응답해야 할까요?
             그리스도의 기도에 응답하기 위한 많은 노력과 시도가 있었습니다. 누군가는 제도와 교회 지도자를 통한 하나됨을 제안합니다. 누군가는 대화와 선언을 통한 하나됨을 제안합니다. 기독교인들이 함께 앉아서 가능한 많은 교리적 합의에 도달하는 것이지요. 또 예배에서 ‘give and take (주고 받음)’을 행동으로 실천하는 에큐메니컬 서비스를 통한 하나됨을 추구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그것은 하나됨의 표현이 될 수 있습니다. 하나됨은 차이를 넘어서 우리의 공통점에 기대는 것입니다. 그것은 바로 그리스도에 대한 사랑입니다. 그리스도에 대한 사랑은 우리를 하나되게 묶어 주고 열매를 맺게 합니다. 바로 우리 손을 사용하는 행동의 열매지요.
테레사 수녀는 다음과 같은 말을 했습니다.
“하느님은 손이 없지만 우리의 손을 통해 당신의 일을 하십니다
하느님은 발이 없지만 우리의 발을 통해 사람들을 당신의 길로 인도하십니다
하느님은 목소리가 없지만 우리의 목소리를 통해 당신의 죽음에 대해 말씀하십니다.”
아빌라의 성녀 테레사  
만일 우리 손이 하나됨과 협력의 의미라면 우리 손을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우리 손을 볼 때 우리는 무엇을 볼까요?
첫째, 우리는 섬기는 손을 봐야 합니다.
I-                   참다(Bear)와 섬기다 (SERVICE)
하느님을 통해서 우리의 손은 우리의 신념과 믿음에 기반하여 우리에게 의미 있는 것을 함으로써 섬김을 실천합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당신이 하셨던 일과 섬김으로 때문에 희생을 치러야 했고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셨습니다. 이것은 예수님을 따르고자 하는 모든 이들에게 본보기가 되어야 합니다. ‘만약에’가 붙지 않는 섬김입니다. “네가 나를 도우면 너도 너를 도울게”, “네가 나한테 뭔가 해주면 나도 너를 도울게”와 같이 무엇인가 보상을 기대하는 섬김은 조건이 있는 섬김입니다. 교우 여러분 위대한 하느님께서는 우리에게 깊이를 알 수 없는 당신의 사랑과 은총을 바탕으로 기꺼이 섬기라고 하셨습니다.
손의 이미지는 우리 기독교인들에게 깊은 의미를 가지는데 바로 섬김입니다. 다른 사람을 섬김으로써 하느님을 섬기는 것입니다.

“모든 사람은 위대해질 수 있습니다. 누구든지 섬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대학 졸업장이 없어도 섬길 수 있습니다. 주어 동사 수 일치를 몰라도 섬길 수 있습니다. 물리학의 열역학 제2법칙을 몰라도 섬길 수 있습니다.
은총으로 가득한 마음이 필요할 뿐입니다. 사랑으로 만들어진 영혼이 필요할 뿐입니다”
마틴 루터 킹 주니어

예수님께서 모든 사람들에게 하나됨을 요구하신 것에는 엄청난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하나됨일까요? 저는 이것을 앞으로 이루어야 할 위대한 과업을 의미한다고 생각합니다. 예수님의 추종자들이 하나가 되어 예수님의 사명을 이루어 낸 다는 것은 집단적 노력을 통해 불가능을 가능으로 만들고 어려운 일을 쉬운 일로 바꾸어 내고 하느님의 왕국을 여기 이 땅에 실현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것이 바로 섬기는 손입니다.



둘째, 우리는 보호하는 손을 보아야 합니다.
II-보호와 치유
하느님을 통해서 우리의 손은 보호하고 치유해야 합니다. 보호하는 것은 하느님께서 추종자들에 요구하신 소명 중에 하나입니다. 성경을 보면 하느님께서는 당신의 사람들이 서로의 삶을 보호하고 지켜주라고 말씀하셨습니다. 비단 인간만이 아니라 모든 생명체가 해당됩니다. 우리는 지역차원에서, 국가차원에서 또 전지구적으로 자신의 권리와 존엄성을 위해서 싸우는 사람들을 볼 수 있습니다. 필리핀에서는 인권 침해가 큰 문제입니다. 정치적 살인과 사법적 살인이 존재하고, 정부가 주도하는 마약과의 전쟁으로 인해 수 천 명의 희생자가 생겨나고 고아와 미망인의 수가 증가합니다. 하느님의 목소리로서 교회의 목소리는 침묵하지 말고 발현되어야 합니다.  

우리는 치유하는 손을 보아야 합니다. 치유는 예수님께서 사역 중에 하셨던 일 중 하나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물리적 질병도 치유하시고 손상된 관계도 치유하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당신의 사람들이 인간뿐 아니라 모든 창조물의 치유자가 되기를 바라십니다. 우리 손은 다른 것을 파괴하는 손이 아니라 상처와 고통을 치유하기 위해 있습니다. 우리는 순수한 사랑, 위로, 존중, 정직, 신뢰에 바탕을 둔 관계를 만들어 나가고 교회 안팎에서의 활동에 참여 수준을 높여가야 합니다.
셋째, 하나됨과 평화
III-              하나됨과 평화를 지향하는 손
이 복음서는 예수님이 체포되기 전에 했던 기도의 맥락을 우리에게 말해주고 있습니다. 이 순간은 분명 예수님이 제자들과 함께 할 수 있던 마지막 순간이었을 것입니다. 때문에 예수님은 당신 없이도 제자들이 당신이 하나됨을 통해서 시작했던 사명, 즉 서로가 서로를 돕고 앞으로 다가올 미래에 놓인 불확실성에 직면하여 서로 연대해 나가는 것 등의 활동을 계속해 나갈 수 있도록 만들고 싶어 하셨습니다. 우리 주변의 어려움과 혼돈은 새로운 것이 아니기 때문에 사람들은 외면하거나 위험을 피하기 위해서 다른 길로 돌아갑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모든 불확실성과 위험을 받아들이고 죽음을 통해 평화와 하나됨을 구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죽어서 부활하실 때까지 우리에게 희망과 하나님의 사명을 받아들이고 견뎌낼 용기를 주시는 일을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형제 자매 여러분 하나됨에 대한 예수님의 요구는 교회가 반드시 받아들이고 지켜나가야 하는 사명 중 하나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이 사명을 실천하기 위해서 노력해야 합니다. 우리는 그 일을 해낼 수 있는 손이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됨을 만들고 다리를 지어 연결하는 손을 보아야 합니다. 우리 손은 벽과 장벽을 만들어서는 안됩니다.

결론
“나이가 들어가면서, 당신은 두 손을 가진 이유를 알게 될 것입니다.
한 손은 자신을 위해서 또 한 손은 다른 사람을 위해서 사용하는 것입니다”.
오드리 햅번
             형제 자매 여러분, 하느님의 손과 우리의 손은 연결되어 있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손을 사용하시어 우리의 모습으로 가장 훌륭한 창조물을 만드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우리에게 섬김을 받는 손이 아니라 섬기는 손을 주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다른 사람에게 해를 끼치는 손이 아니라 다른 사람을 보호하는 손을 주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다른 사람을 치유하고 축복하는 손을 주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우리에서 두 손을 주셔서 한 손은 나를 위해서 쓰고 한 손은 다른 사람을 위해서 쓸 수 있게 하셨습니다. 하느님께서는 하나됨과 연대를 도모하는 손을 주셨습니다. 하나됨을 가능하게 하는 손, 장벽을 허무는 손, 망설임과 한계 없이 섬기는 손, 축복하고 영감을 주는 손. 하느님께서 우리 손을 잡게 하시고 또 우리가 서로의 손을 잡아서 하느님의 사명인 하나됨과 협력을 이루어 나갑시다. 하나님의 영광을 드립니다. 아멘.
스팸방지코드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진실을 깨우치고 전하는 용기 - 이사야 50:4~9[음성]  최형묵 18·03·25 120
  한 톨의 겨자씨에서 - 마가복음 4:30-32[유영상 전도사 / 음성]  살림교회 18·03·11 189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Best viewed with Internet Explorer 6.0 & resolution 1280*960     Copyright ⓒ 2005 salrim. All rights reserved.
   
교회  330-938 충남 천안시 동남구 신방동 72-6 현대프라자 3층 ☎ 577-1893  사택 330-882 충남 천안시 수신면 장산리 647-14 ☎ 552-1893
 
  chm1893@chollian.net    교회구좌 국민은행 011237-04-005841 천안살림교회